서울시립대신문
또 하나의 ‘UOS star’를 환영하며
100년의 긴 역사를 가진 우리대학은 수많은 동문을 배출했다. 우리대학 동문들은 사회 다양한 곳에 별처럼 진출해 있다. 새내기들이 이런 동문들을 바라보며 열정과 꿈을 품는다면 또 하나의 ‘UOS star’가 될 수 있을 것이다.사회 곳곳에 우리대학 동문이최근 LG생활건강에 30대 여성 임원으로 신규 발탁돼 화제를 모으고 있는 임이란(도사) 씨도 자랑스러운
기획특집 

사진으로 보는 2019년 축제

사진으로 보는 2019년 축제
동화 속 세상으로 ‘동화’된 2019 대동제 지난해 5월 15일부터 17일까...
사진기사 
얼어붙은 취업시장 든든하게 학생을 감싸다
만평 
여러분 아직 안건이 하나 남았습니다

여러분 아직 안건이 하나 남았습니다

이은정 기자 bbongbbong01@uos.ac.kr
새내기들의 사회 생활을 위한 법학상식
나갈 때 보증금 못 돌려받으면? 최저임금보다 적게 받았을 땐? 축하한다. 여러분은 성인이 됐다. 또는 조만간 될 예정이다. 정확하게는 현역으로 들어왔으면 대학교 1학년 생일을 맞은 사람들은 성인이 된다. 「민법」 제4조는 ‘사람은 19세로 성년에 이르게 된다’라고 규정한다. 여기서 나이는 ‘만 나이’를
서울은 처음이라서 - 동양과 서양이 어우러진 궁궐, 덕수궁
서울은 조선의 숨이 깃든 문화재와 현대 건물이 공존하는 도시다. 덕분에 서울 시민은 현대적·전통적인 매력을 함께 즐기는 문화생활을 영위할 수 있다. 우리대학의 학생들도 학교와 멀지 않은 곳에 위치한 덕수궁에서 고즈넉한 풍경을 즐길 수 있다. 회기역에서 1호선 열차를 타고 20분간 이동 후 시청역 2번 출
인기기사 
1
조형관 추락사고 발생… 학생 1명 중태
2
처음 뵙겠습니다. 블랙홀입니다.
3
교원 121명에 직급보조비 부당지급
4
음악학과 내 불협화음, '악습'과 학과 특수성 그 사이
5
시대의 변화에 발맞춘 우리대학 기숙사
6
일일 주차권 제외된 학부생, 요금 부담으로 울상
7
일부 외부인 교내 부적절한 행동… 학생들 ‘골머리’
8
미래융합관, 2022년 준공 예정
9
안락사, 사회적 논의 더 필요해
10
우리 삶에 깊게 스며든 지하철 2호선
신문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30-743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서울시립대로 163 미디어관 3층 대학신문사
휴대전화 : 010-2509-4012(편집국장)  |  전화 : 02-6490-2494  |  FAX : 02-6490-2492
Copyright © 2013 서울시립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uos.a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