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립대신문
여론리포터 다이어리
우리 주변의 숨은 이야기를 찾아보며
서지원 기자  |  sjw_101@uos.ac.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0.1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게임 리뷰 기사를 준비하며 ‘Hidden Folks’라는 숨은그림찾기 게임을 했다. 찾아야 하는 숨은 그림들은 모두 ‘각자의 이야기’를 갖고 있고 그것을 바탕으로 그림들이 어디에 숨어 있는지 추리해야 했다. 잠깐 바람을 쐬러 밖으로 나오니 별과 함께 달이 밝았다. 이제 제법 가을 느낌이 나는 바람은 신선했다. 이 풍경에는 어떤 이야기들이 숨어있을까?

옛날 사람들은 이 풍경에서 여러 숨은 이야기들을 찾아냈다. 장소마다, 때마다 달랐겠지만 밤하늘의 작은 반짝임에서 신들이나 영웅들의 모습을 그렸을 것이고 불어오는 바람에서는 정령의 노랫소리를 듣기도 했겠지. 현대인의 시선은 이런 해석을 ‘잘못된’ 것으로 본다. 그들에게 별과 달은 그저 천체에 불과하고 바람은 공기의 이동에 불과하다.

하지만 그렇다고 그들의 노력이 아무런 의미가 없었던 걸까? 지금까지 사람들은 그들이 받아온 지식의 ‘유산’을 바탕으로 세상을 조금씩 새롭게 이해해왔고 우리에게 그들의 새로운 지식을 전달했다. 중요한 건 세상을 계속해서 바라보고 숨어있는 이야기를 찾아내는 것이다. 틀려도 괜찮다. 선입견만 없다면 우리는 언제든 주변을 직시할 수 있는 잠재력을 갖고 있다. 넓게는 세상을 이루는 물질이나 사람들이 만들어내는 사회에 관심이 있어도 좋다. 좁게는 내가 오늘 보고 겪은 일들, 만나고 이야기 나눈 사람들에 대해 생각해볼 수도 있다. 이러한 과정 속에서 비로소 세상과 우리는 서로를 녹일 수 있게 된다. 우리가 살고 있는 세상에서 숨은 이야기를 계속해서 찾아내는 건, 어쩌면 이 아름다운 세상에 대한 최소한의 예의이자 정신적으로 풍족한 삶을 살아갈 수 있는 하나의 방법 아닐까.
 

 

서지원 기자 sjw_101@uos.ac.kr

< 저작권자 © 서울시립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인기기사 
1
“문재인 후보의 당선은 선거사의 기록”
2
봄바람 휘날리며, 흩날리는 미세먼지
3
‘아차’ 싶은 혐오표현, ‘으라차차’ 뒤집자
4
장애는 태어나는 게 아니라 만들어지는 것
5
시설과와 노동자 벌어지는 간극
6
믿고 싶은 것만 믿는 ‘탈진실’의 시대
7
여전히 ‘휘청’거리는 아르바이트 환경
8
사람을 닮고 싶었던 번역기, NMT를 만나다
9
총학생회 주관 몰래카메라 불시 순찰
10
문재인, 청년大고용시대 열까
사진기사 
62.3%의 외면, 구멍 뚫린 학생자치

62.3%의 외면, 구멍 뚫린 학생자치

지난 11월 28일부터 12월 1일까지 진행된 총학생회 선거가 37.7%...
신문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30-743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서울시립대로 163 미디어관 3층 대학신문사  |  전화 : 02-6490-2494  |  FAX : 02-6490-2492
Copyright © 2013 서울시립대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uos.ac.kr